나로호가 26일 오전 발사 준비 과정에서 이상이 발견돼 발사일이 연기됐다.

나로호의 발사 중단 이유는 발사대 연결부위 문제로 밝혀졌다. 조율래 교육과학기술부 제2차관은 브리핑을 갖고 "1단과 발사대 연결 부위에서 문제가 발견돼 발사일을 연기한다" 고 발표했다.

발사체 자체의 결함은 아니지만 발사대 이상으로 인해 나로호 발사에 필요한 헬륨가스 주입 시에 문제가 생길 수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이에 따라 나로호 발사는 당초 교과부가 발표한 '이상 발견 시 후속 조치' 대로 발사일 자체를 연기하게 됐다.

한경닷컴 김봉구 기자 kbk9@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