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 모바일 컴퍼니 KTH는 한국콘텐츠진흥원과 스마트 콘텐츠 산업 기술 지원을 위한 협약을 맺었다고 5일 밝혔다.

KTH는 이번 협약을 통해 향후 스마트 콘텐츠 산업을 지원하고 N-스크린 기반의 스마트 콘텐츠 제작 및 서비스 기술을 개발할 계획이다. 스마트폰, 스마트패드, 스마트TV 등의 다양한 스마트기기에서 공통으로 사용할 수 있는 콘텐츠를 쉽게 제작하고 서비스할 수 있는 플랫폼 개발을 추진한다.

문윤기 KTH 플랫폼사업본부장은 “스마트 콘텐츠 제작에 있어 동일한 콘텐츠를 각 디바이스 별로 제작해야 한다는 부담 때문에 전문 지식을 갖춘 개발자들만 제작할 수 있는 실정”이라며 “KTH는 이번 한국콘텐츠진흥원과의 협약을 통해 위지윅(WYSWYG)을 기반으로 초보자들도 자신들이 원하는 아이디어를 앱으로 구현할 수 있는 스마트 콘텐츠 플랫폼을 개발, 콘텐츠 시장의 활성화에 적극 앞장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이지현 기자 edith@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