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백화점들이 오는 3일부터 일제히 가을 정기세일에 돌입합니다.


신세계백화점은 오는 21일까지 잡화, 스포츠 등 전 장르에서 10~30% 세일을 진행합니다.


전체 브랜드의 70%가 참여하는 이번 세일에는 가격을 대폭 낮춘 `단독 상품`을 점포별로도 선보일 예정입니다.


특히 오는 6일부터 9일까지 `해외명품 초대전`을 열고 돌체앤가바나, 조르지오아르마니 등 20여개 명품 브랜드의 이월 상품을 30~50% 할인 판매합니다.


최민도 신세계백화점 영업전략팀장은 "이번 세일은 브랜드마다 세일 상품의 물량을 작년보다 1.5배 가량 늘려 준비했다"고 말했습니다.


갤러리아 백화점도 3일부터 21일까지 남성고객을 위한 특별 이벤트에 초점을 맞춘 가을 정기세일을 진행합니다.


남성고객을 위한 `갤러리아 맨스 웨어 엑스트라바겐자(Galleria Men’s Wear Extravaganza)`를 5일부터 31일까지 진행하며, 톰포드, 란스미어, 휴고보스 등 총 64개의 남성브랜드가 참여합니다.


명품관 지하 1층 `하이주얼리&워치` 매장에서는 `갤러리아 맨스 워치 컬렉션`을 21일까지 진행합니다.




정경준기자 jkj@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브라질 최고 엉덩이 미녀 뽑기 대회 눈길

ㆍ日 베이글 이마 등장 `별난 미용 시술`

ㆍ집주인 할머니와 고양이 살해? 28세 男배우 투신 자살

ㆍ노홍철 돌발 사고, 바지 찢어졌어도 속옷 보이도록 저질댄스를?

ㆍ‘전망 좋은 집’ 곽현화, 에로틱한 분위기 ‘호기심 자극’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경준기자 jkj@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