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효성, 만취 방송 해명 '밤샘 뮤비 촬영으로 피곤해서 발음 꼬였던 것 뿐'

전효성, 만취 방송 해명 '밤샘 뮤비 촬영으로 피곤해서 발음 꼬였던 것 뿐'전효성이 데뷔 당시 '만취방송'을 했다고 오해받은 사연을 밝혔다.

6월28일 방송된 SBS '강심장'에 출연한 시크릿의 리더 전효성은 데뷔 당시 밝고 노련한 진행으로 능력을 인정받아 인터넷 음악 방송으로부터 MC 제의를 받았던 사실을 전했다. 이어 "신인이라 잘 해야 한다는 의욕이 넘쳤지만 얼마 못 가 방송 사고로 금방 잘렸다"며 "당시 영상을 본 사람들이 만취 방송이라 오해했다"고 덧붙여 출연진들을 놀라게 했다.

전효성은 "그 당시 '매직'의 뮤비를 찍은 후 잠을 한 숨도 못 자고 바로 인터넷 방송 촬영에 들어갔다"며 "피곤해 비몽사몽으로 방송을 하다 발음이 모두 꼬여 버렸다"고 덧붙였다.

또한 전효성은 "내가 다시 봐도 술 취한 사람이다"라며 "지칠 때마다 초심을 잃지 않기 위해 당시 영상을 가지고 다니면서 본다"고 말해 감동섞인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된 '강심장' 에서는 강소라 이외에도 공현주, 알렉스, 설운도, 정종철 등이 출연해 재치있는 입담을 과시했다. (사진출처: SBS '강심장' 방송 캡처)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현장속으로] ‘불후의 명곡 2' 아이돌, 긴장하는 순간!‘무슨 생각하고 있을까?’
▶ [화보] 인형외모 채정안, 팜므파탈 매력 물씬~
▶ 김선아 '삼순이' 옷 벗고 '프리티 우먼' 명장면 속으로 빠져 '완벽재현'
▶ '쌍둥이 엄마' 이영애 'CF퀸' 명찰 다시 달았다! 출산 후 첫 CF 나들이!
▶ '스파이 명월' 이진욱, 3년만에 안방극장 복귀, 폭풍 간지남 예고!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