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암 서예전 찾은 정용진 부회장

구학서 신세계 회장(오른쪽 두번째)과 정용진 부회장(세번째)이 3일 서울 충무로 신세계백화점 본점 갤러리에서 열린 호암 탄생 100주년 기념 '호암 서예전'을 둘러보고 있다.

/허문찬 기자 swea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