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한 해 홈쇼핑 배경음악으로 가장 인기를 끈 노래는 소녀시대의 `지(Gee)'라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GS샵(www.gsshop.com)은 지난 1년간 홈쇼핑 방송에 삽입된 배경음악 5천여건을 분석, 가장 많이 사용된 음악 순위를 30일 발표했다.

1위는 소녀시대의 `지(GEE)'로 한 해 동안 총 350회 선곡된 것으로 나타났으며, 소녀시대의 노래는 3위(`소원을 말해봐')와 7위(`힘내')에도 올라 홈쇼핑을 휩쓴 것으로 나타났다.

또 카라와 브라운아이드걸즈, 다비치, 포미닛 등의 노래가 상위 10위권 안에 무려 8곡이나 들어 올해 가요계에 불어 닥친 `걸그룹 열풍'이 홈쇼핑에도 많은 영향을 끼쳤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GS샵 음악담당 유영열 차장은 "과거에 홈쇼핑 음악은 소비자가 오로지 상품에 집중하도록 하기 위해 튀지 않는 팝송과 연주곡을 주로 사용했지만, 지금은 최신곡으로 세련된 느낌을 제품에 이입시키는 역할이 더욱 중요해졌다"고 말했다.

특히 짤막한 소절을 반복하는 형태의 `후크 송'은 쇼핑 방송에 삽입할 경우 은연중에 방송에 도취되는 효과를 누리기도 한다고 덧붙였다.

반면, 빅뱅의 `거짓말'의 경우에는 최고의 히트곡이었음에도 불구하고 고객에게 정확한 상품 정보를 제공해야 하는 홈쇼핑에서는 '금지곡'으로 취급됐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서울연합뉴스) 임미나 기자 mina@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