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 맞습니까?"

인천광역시 남동구 고잔동에 위치한 태주공업(주)(대표 민병직,조문제 www.taejoolight.com)의 공장내부와 조명전시관을 둘러 본 사람이라면 어김없이 이 같은 질문을 던지게 된다.

1천600여 평의 대지위에 설립된 대형공장에서는 거실등,침실등,주방등 및 초음파센서등을 비롯한 각종 조명기기가 자동화설비라인을 통해 척척 제작되고 있다.

80명의 직원들은 맡은 소임을 다하며 현대건설 및 SK건설,대우건설,풍림산업 등 국내 유수의 건설회사에 납품할 조명기기제품들을 생산하고 판매하는데 여념이 없다.

지난 1979년 설립된 태주공업(주)는 '걷는 자만이 앞으로 간다'는 사훈처럼 설립 이래 지금까지 꾸준하게 성장해 온 저력 있는 조명기기 전문 제조업체다.

25년 동안 강산이 두 번 넘게 변하도록 조명기기의 외길만 걸어온 태주공업이 일반 소비자에게 다소 생소한 이유는 개별판매나 도,소매 납품을 해오지 않았기 때문이다.

브랜드 네임으로 유명세를 타는 기업은 아니지만,이 회사가 시장에서 차지하는 무게는 결코 가볍지 않다.

쟁쟁한 1군 건설사들이 시공한 아파트들에는 태주공업의 제품들이 거의 들어가 있다.

압구정동 현대아파트,삼성동 아이파크,여의도 트럼프월드,화곡동 푸르지오아파트,대치동 센트레빌 등이 대표적인 사례이다.

"태주공업이란 이름이 소비자에게 익숙하지 않을 수도 있지만,우리 회사는 소비자를 잘 아는 기업입니다.

생활에 꼭 필요하면서 삶의 가치를 줄 수 있는,보이지 않는 곳에서 묵묵히 소임을 다하는 그런 기업으로 키워나갈 생각입니다"

민병직 대표는 태주공업을 '인간과 환경을 생각하는 기업','항상 소비자 곁에 자리하는 기업'이라고 소개한다.

국내 조명문화를 선도한다는 자부심을 갖고 성장해온 기업답게 이 회사가 만들어내는 모든 제품들은 어디 하나 흠잡을 데가 없을 정도로 탁월하다.

태주공업이 내수시장에서 'No 1'으로 인정받을 만큼 막강한 경쟁력을 지니게 된 것도 같은 맥락에서다.

이 회사의 경쟁력은 화려한 인증경력에서도 확인된다.

한국산업규격 표시인증(KS)을 비롯해 전기용품 안전인증,고효율 에너지기자재 인증,ISO 9001인증,ISO14001인증 등이 그것이다.

태주공업은 최근 소비자에게 좀더 친근한 기업이 되기 위해 새집증후군을 해결할 수 있는 공기청정기능의 조명기기를 개발,출시를 준비하고 있다.

"내가 속한 분야에서 조금이나마 사람에게 이로움을 줄 수 있는 제품을 공급할 수 있다는 것에 자부심을 느낀다."는 민 대표는 친환경 건강조명을 만들기 위한 '내공' 쌓기에 여념이 없었다.

(032)815-0701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