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상공회의소는 노사간 힘의 불균형을 초래하는 제도를 고쳐야 한다고 촉구했다.

대한상의는 28일 '산업평화 정착을 위한 노동정책방향'이란 보고서를 통해 △파업기간 중 대체근로 허용 △파견근로 제한 완화 △법정 퇴직금 제도 폐지 △해고관련 금전보상제도 신설 △부당해고 벌칙조항 삭제 등을 건의했다.

정지영 기자

coo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