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패션(대표 이수호)이 내년 봄 유럽 감각의 잡화 브랜드 제덴을 선보인다.

이를 위해 28일 서울 하얏트호텔에서 제품발표회를 가졌다.

제덴이란 'Zenith(정점)'와 'Only Destination(유일한 목적지)'의 합성어.

'정상을 향해 정진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타깃층은 20대 중반부터 30대 초반의 전문직 여성으로 잡고 있다.

정장과 캐주얼에 두루 어울리는 크로스오버 스타일로 기본적이면서도 세련된 디자인이 강점이다.

가격대는 핸드백 기준으로 20만∼40만원대,중심 가격대는 30만원대다.

제덴은 LG패션 브랜드지만 기존 내셔널 브랜드와 달리 제품 기획과 개발·생산을 이탈리아에서 진행하는 점이 특징이다.

LG패션은 세계적 브랜드와 품질로 경쟁하기 위해 유명 잡화 '블루마린' 제품을 생산하는 공장과 제휴했다.

김혜수 기자 dears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