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는 고급 과학기술인력 양성을 위해 과학기술원 설립을 추진키로 했다. 도(道)는 20일 "디지털 경제시대의 주역이 될 인재 양성과 벤처 육성을 동시에 추진하기 위해 '경기과학기술원'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며 "올해말까지 구체적인 기술원 기구 및 운영방향 등을 결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도는 기술원이 설립될 경우 정보통신기술, 생명과학기술, 나노기술, 문화산업기술, 우주기술 등 최첨단 분야 고급 인력을 집중 육성할 계획이다. 또 유망 벤처기업들을 입주시켜 '산업현장과 교육과의 괴리'라는 현실적 문제점을 타개할 수 있는 교육공간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외국 벤처기업과 외국대학 분교를 기술원내에 유치, 기술경영기법을 벤치마킹 또는 이전받아 기업 경영에 접목시키고 공동연구를 통해 개발한 기술을 산업현장에 직접 적용시킨다는 구상이다. 도는 기술원이 도내 과학기술의 중추적 기능을 담당하며 산업구조를 첨단산업 중심으로 전환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수원=연합뉴스) 김광호 기자 kwang@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