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신다이아몬드(대표 허순범)는 세계 최대 다이아몬드 회사인 이스라엘
LID사와 합작회사를 이스라엘 현지에 설립한다고 7일 밝혔다.

이 회사는 오는 13일 롯데호텔에서 LID사의 모세 할라크 아시아지역
책임자가 참석한 가운데 양사의 합작회사 설립 조인식을 갖는다.

투자비율은 50대 50이며 두 회사는 앞으로 합작회사를 통해 광산개발 및
아시아지역을 대상으로 한 마케팅 디자인개발 등을 공동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LID사는 지난해 3억5천6백만달러 어치의 다이아몬드를 거래한 세계 최대의
다이아몬드 회사이다.

<박해영 기자>

(한국경제신문 1997년 11월 8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