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는 5일 산업기술관련 최고 심의.의결기구인 산업기술발전심의회를 발족
초대 위원장에 김영호경북대 교수를 임명했다고 밝혔다.

통산부장관 자문기구로 "공업및 에너지기술 기반조성법"에 근거, 법정 위원
회로 설립된 산발심은 재경원 통산부 과기처 등 중앙부처 국장급 9명과 산업
계 학계 연구소 등의 민간인사 21명 등 총 30명으로 구성됐다.

위원장을 비롯한 위원들은 2년의 임기동안 연간 3~4회의 정기 회의를 개최,
연간 6천억원이 넘는 산업기술 관련 정부지출에 대한 심의 등을 맡게 된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12월 7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