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국제종합유선방송전시회가 5일부터 8일까지 대서양관에서 열린다. 한국
종합유선방송협회와 한국종합전시장의 공동주최로 열리는 이번 행사에는 최
첨단 케이블TV(CATV)방송국장비와 전송관련장비,단말기,CATV프로그램등이 전
시된다.

13개국 1백20개 업체가 참가하는 이번 전시회는 CATV장비국산화및 소프트웨
어산업활성화를 위해 열리는 것으로 행사기간중 7백80여명의 바이어를 포함,
모두 5만여명이 관람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와 함께 "종합유선방송의 사회적 책임""국제경쟁력 제고를 위한 한국프로
그램 시장의 과제""종합유선방송 광고전략"등을 주제로한 케이블TV 심포지움
이 한국종합유선방송협회 주최로 국제회의실에서 열린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