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정당 박찬종대표는 16일 민주-국민-새한국등 야권 3당대표의 회동에
대해 "그동안 우리는 민주당측에 야권공조를 일관되게 제안해왔다"면서
"이번 보선에도 야권 제정당이 현지사정을 감안, 당선가능성을 기준으
로 후보단일화를 모색해야 한다"며 야권공조협의에 동참할 뜻이 있음을
밝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