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학업과 진로문제로 상담소를 찾는 청소년이 크게 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30일 충남도에 따르면 올 들어 4월말까지 도내 천안.공주.대전.온양.서산
시 등에 있는 5개 상담소의 상담건수는 모두 7백80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
간 5백39건보다 44.7%가 늘어났다.

상담 내용별로는 학업관련이 1백70건(21.8%)으로 가장 많고, 다음은 <>진
로 1백13건 <>성문제 1백6건 <>가정문제 92건 <>취업 73건 <>교우 65건 <>
약물비행 50건 <>성격 28건 순이었으며 기타는 83건이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