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일 발표된 경제문제에 관한 USA투데이/CNBC의 여론조사에 따르면
이조사에 응한 이코노미스트들중 64%는 빌 클린턴미국대통령의 경제계
획에 찬성하지 않았으나 58%는 이계획안이 예산적자를 줄일것이라고 믿
고있다. 이조사는 또한 27%는 의회에 대해 클린턴안을 거부하도록 촉구
했으며 37%는 이안이 대대적인 수정을 거친후 통과돼야 한다고 믿고있다.

한CNBC직원은 "조사결과를 보면 조사에 응답한 이코노미스트들은 미
국경제가 개선되고있다고 느끼고 있으나 그들은 클린턴안의 필요성이
나 효율성에 대해 회의적"이라고 말했다. 이조사는 2월19-23일 실시
됐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