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당은 20일 오전 최고위원회의를 열어 선거사범처리와 관련한 검
찰의 수사가 편파적으로 이뤄지고 있다고 주장, 김영삼 차기대통령 고
발을 검토키로 하는 등 강력히 대응해나가기로 했다.
이에 따라 국민당은 오는 21일 임시최고위원 회의에서 지난 대선과
정에서 있었던 민자당의 관권선거개입과 검찰의 편파수사문제 등에 대
한 당의 공식입장을 정리해 노태우대통령에게 공개질의서를 보내는 한
편 김차기대통령 고발문제의 법률적인 타당성을 협의키로 했다고 황인
하부대변인이 전했다.
김차기대통령에 대한 고발은 대선기간중 김차기대통령이 정주영대표
를 비방한 내용과 민자당 사조직인 민주산악회와 나라사랑실천운동본
부의 불법기부행위등을 문제삼아 제기될 것이라고 황부대변인은 말했
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