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준규국회의장은 김대중전민주당대표의 의원직사퇴서를 6일자로 수리할
예정이다.

박의장은 5일 국회의원직 사퇴서를 제출한 김전대표를 시내 신라호텔로
초청, 오찬을 함께하는 자리에서 김전대표의 완강한 사퇴의사를 최종확인
함에 따라 김전대표의 사퇴서를 6일 수리, 중앙선관위에 통보키로 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