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자당은 김영삼후보의 1일 저녁 관훈토론회가 일부 동문서답은 있었지
만 대체로 성공적이었다고 자평.

민자당의 박관용홍보대책위원장은 2일 실무대책회의가 끝난 뒤 "김후보
가 거짓말없이 아주 솔직하게 생각을 표현했다는데 의미를 부여할 수 있
다"며 "집요한 질문공세에도 불구, 별 무리없이 답변을 소화해 냈다"고
평가.

이원종부대변인은 "국가경영철학은 나름대로 잘 정리해 놓고 있다는 사
실이 입증됐다"고 밝혔으며 토론회를 준비했던 김후보보좌진들도 "경제문
제질문에 대해서도 아무런 무리가 없었다"고 밝은 표정.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