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는 오늘(2일) 오전 서울 삼청동회의실에서 최각규부총리주재로 관계
기관회의를 열고 한국은행이 반대하는 재할금리인하는 추진않기로 합의,앞
으로의 금리문제를 논의했으나 결론을 못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이용만 재무부장관은 회의가 끝난후 기자들과 만나 이날 회동에선 "금리
인하문제에 여러 얘기가 나왔으나 결론을 내리지 못했다"고 말했다.
조순한은총재는 이 자리서 "재할금리나 시중은행 규제금리를 직접 내리
기보다 돈을 더 풀어 금리를 내리는 방안을 냈으나 이장관은 이에 반대 뜻
을 밝혔다"고 설명했다.
이장관은 또 "재할금리인하는 한은이 반대한 만큼 더 이상 재할금리인하
추진은 어렵다"고 밝히고 내일 있을 금통위 본회의때 위원들에게 이 문제
에 의견을 구할 생각이 없다"고 덧붙였다.참석자들은 2단계금리자유화추진
문제도 논의했으나 의견일치를 못본것으로 전해졌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