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종전문화.경영혁신만이 경쟁력제고- 구자경럭키금성그룹회장<사진>은
"업종전문화와 경영혁신만이 기업경쟁력을 높히는 길"이라고 강조했다.

구회장은 8일오후 하얏트호텔에서 열린 "서강대 최고경영자과정세미나"에
참석,특강을 통해 "값싼 제품을 대량생산하는 시대는 지났다"고 전제
"새로운 환경변화에 대응,사람 돈 시간등 경영자원을 가장 효과적으로
사용할수있도록 업종을 전문화하고 연구개발 생산 판매등 기업전부문에
걸친 경영혁신을 이루어나가야한다"고 말했다.

구회장은 "금성사와 삼성전관이 특허를 공유 선진국특허공세에 힘을
합친것은 다행스럽고 바람직한일"이라고 평가한후 "국내기업들은
비건설적인 소모전을 끝내고 서로의 장점을 공유함께발전해가는 방안을
적극 모색해야한다"고 강조했다.

구회장은 또 "위기의 실체를 똑바로보고 힘을 모으는데 기업경영인이
앞장서야한다"며 위기극복을 위한 기업인들의 노력을 거듭 강조하기로
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