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은 한준수전연기군수의 양심선언과 관련, 31일 "지난 14대 총선이
관권행정 부정선거였음을 입증한 명명백백한 증거"라고 주장하고 "노태우
대통령과 김영삼민자당총재의 대국민사과와 정원식국무총리의 해임 및 이
상연안기부장(당시 내무장관) 이종국충남도지사의 파면을 요구했다.

민주당은 이날 최고위원회를 열어 진상조사 및 긴급대책위(위원장 김영배
최고위원)을 구성하는 한편 허경만국회부의장등을 김기춘법무장관에 보내
한씨의 신변안전보장을 요구키로 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