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주요도시 대입학원들은 교육청에 신고한 수강료이외에 각종 명목으
로 수강생들에게 추가 부담시켜 수강료를 변칙적으로 올려 받고 있는 것
으로 밝혀졌다.
한국소비자보호원은 11일 서울 부산 광주 대전등 4개 도시 35개 대입학
원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이들 학원들이 컴퓨터처리비 모의고사비등 각
종 명목을 붙여 신고된 수강료보다 지역에 따라 1.21-1.59배까지 올려 받
고 있다고 밝혔다.
이같은 현상은 서울지역이 특히 심해 이곳 학원들이 교육청에 신고한 수
강료는 6만8천5백원에서 7만4천5백원이나 실제로는 7만4천1백-29만원을
받고 있었으며, 광주 1.55배, 부산 1.24배, 대전 1.21배 순으로 더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