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산재평가는 법인 또는 개인의 기업에 속한 사업용 자산등에 대하여
현실에 적합한 가격으로 장부가액을 수정시키는것을 말하는데 법인의
경우는 통상 각사업연도 개시일을 기준으로 행하여진다. 자산재평가는
자산을 취득한후 인플레가 심하여 화폐가치의 변동이 극심한 경우
기업재무상태의 안정유지를 위해 필요하다. 또한 기업으로 하여금
소유자산의 정확한 평가와 적정한 감가상각을 가능하게 해줌으로써
경영합리화를 도모하는데 도움을 준다.
자산재평가로 인한 차액은 자본에 전입됨으로써 차후 무상증자의 재원으로
활용될수 있게 된다. 그러므로 자산재평가 적립금이 많은 상장기업은
그만큼 무상증자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투자자는 투자종목 선정시 이 점을
고려하여 투자할 필요가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