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하일 고르바초프 소련대통령은 22일 자신은 공산당으로부터 반동보수
주의자들을 숙청하는데 모든 힘을 다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고르바초프대통령은 불발 쿠데타이후 가진 첫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말하고 "공산당내의 개혁을 이룩하고 이 개혁에 생명의 키쓰를 불어넣기
위해 우리는 모든 일을 다 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공산당 서기장이자 국가수반인 고르바초프는 지난 3일간의 쿠데타
기간중 당이 왜 침묵을 지켰느냐고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그것이야 말로
전체 쿠데타 에피소드중 가장 중요한 의문의 하나라고 답변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