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의 장석화대변인은 25일 성명을 발표, "수서특혜분양사건의
진상에 대한 방증자료들이 속속 공개됨에도 불구하고 검찰이 이에 대한
수사를 포기하고 있는 것은 수서사건에 대한 국민의 의혹을 증폭시키고
나아가 축소조작에 대한 국민의 분노를 촉발하는 행위"라면서 "검찰이
즉각적으로 관료자료를 압수, 사건에 대한 전면 재수사에 착수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말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