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과 북한간에 금명간 통신위성을 이용해 직통전화 3회선과 텔렉스
1회선이 개설될 것이라고 일 마이니치(매일)신문이 21일 우정성 소식통을
인용,보도했다.
이같은 계획은 오는 27일께 일 국제전신전화 회사(KDD)와 북한
체신당국간에 업무협정을 체결한후 우정성이 이를 인가함으로서 확정되며
TV방송에 대해서도 필요에 따라 수시로 통신위성을 이용할 수있도록 협정에
명시할 것이라고 소식통은 전했다.
양국간에는 현재 단파에의한 전화 3회선,전보 1회선이 가설되어
있다.(끝)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