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산 한약재가 지난 8월에 이어 이달말 두번째로 직수입된다.
15일 업계에 따르면 정부의 남북경제교류확대 방침의 일환으로 직수입키로
한 북한산 한약재 51톤이 이달말 인천항으로 입하될 예정이다.
지난 8월 수입된 복령, 백출, 음양곽등 98톤에 이어 이번에 두번째로
직수입되는 북한산 한약재는 <>복령 31톤 <>창출 7톤 <>백출 11톤 <>세신
2톤이다.
북한산 한약재는 보사부의 북한산 수입추진 방침에 따라 금년도 한약재
수입 쿼터량중에서 배정이 유보됐던 20%내에서 수입되는 것으로 수입된
물량은 전량 한약재 수입전문업체에 배정된다.
한편 북한산 한약재수입창구는 삼성물산인데 모두 2회에 걸쳐 올해
북한산 한약재 수입은 5개품목에 1백52톤에 달하게 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