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차 한-ESCAP(아시아-태평양 경제사회위원회) 협력기금 연례회의가 오는
12,13일 양일간 태국의 수도 방콕에서 열린다.
최대화 외무부국제경제국장과 ESCAP의 시게노부 나가이사무차장이 각각
수석대표로 참석하는 이번 회의에서는 지난해 시행된 제2차 한-ESCAP 협력
기금사업을 평가하고 ESCAP측이 금년중 실시사업으로 제시한 <>농촌 저소득층
고용전략연구 <>공업인력개발연구 <>유전공학정책 워크숍 <>성인문맹에 관한
워크숍 <>수출지향 중소기업 진흥세미나 <>극빈내륙국 수출진흥정책 평가등
9개 사업에 대한 타당성을 검토한뒤 지원대상사업을 최종 확정할 예정이다.
한-ESCAP 협력기금은 지난 87년9월 우리나라와 아-태지역 개도국과의 실질
협력관계증진을 위해 설립됐으며 우리나라는 87년부터 매년 30만달러의 협력
기금을 ESCAP에 제공해 오고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