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증보험증권을 이용한 사기사건이 발생한 것과 관련, 보험감독원은 오늘
29일부터 대한보증보험에 대한 특별검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특검에서는 대한보증보험 임직원관련여부과 제도및 운용상 잘못된
점을 중점적으로 살피게 된다.
특히 보험감독원은 이번 사기사건에 대한보증보험 대리점이 관여한 사실을
중시, 연대보증인을 알선하는등 대리점의 모집질서 문란행위에 대해서 집중
검사를 실시해 적발될 경우 해당대리점의 허가가 취소하고 관련임직원을
문책할 방침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