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 욕 <>
경기위축에 따른 우려가 높아지면서 주가가 소폭 내림세를 나타냈다.
그러나 거래량은 23일의 1억3,586만주보다 1억210만주가 늘어난 2억
3,796만주를 기록.
다우존스 공업지수는 3.69포인트가 내린 2,659.22포인트.
<> 도 쿄 <>
24일의 도쿄증시주가는 투자신탁펀드에 의한 인덱스관련 매도에 따라
6일만에 처음으로 내림세로 돌아섰다.
이와함께 그동안의 오름세에 대한 경계심리확산으로 투자심리가 위축된
점도 주가내림세를 한몫 거들었다.
니케이지수는 35,526.55포인트로 58.97포인트가 내렸다.
<> 런 던
뉴욕증시 하락및 영국경제의 불안이 새롭게 등장하면서 주가는 약세를
나타냈다.
9월 무역액과 제조품 주문량이 감소했다는 CBI (영국기업연맹)의 보고서가
비지니스활동과 기업투자계획을 짓누르고 있다.
FT30지수는 전일보다 33.30포인트가 내린 1,739.30 포인트를 나타냈다.
<> 홍 콩 <>
중국중앙정부와 각성간의 대결위기 소식이 장중에 퍼지면서 전장 오름세가
꺾여 거래량 감소속에 주가는 심한 엇갈림을 보였다.
거래대금도 월요일 (10.23)의 8억5,600만주 홍콩달러에서 3,100만 홍콩
달러가 줄어든 8억2,500만달러에 그쳤다.
항셍지수는 0.2포인트 내린 2,731.97포인트.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