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부터 계속 오름세를 보이던 주요수입원자재시세가 9월들어 진정
세를 보이기 시작했다.
5일 한국무역대리점협회가 조사한 "9월말현재 주요수입원자재 가격동향"
에 따르면 곡물류와 무기원료를 제외한 비철금속, 섬유류, 철강재등이 소
폭의 내림세를 보였다.
품목별로는 에틸렌(27.3%), 스테인리스 핫코일(20.2%), 나왕(15.4%)등이
오름세를 보였고 알루미늄(22%), 원유(14.7%), 원면(13.4%), 원당(11.2%),
나프타(10.7%), 니켈(10.7%)등의 품목은 하락세로 돌아섰다.
강세를 보인 농림산물의 경우 미국의 태풍피해 우려로 값이 뛰었으며 인
도네시아산 원목의 수출금지로 원목가격 역시 오름세를 탔다.
석유화학원료는 기초원자재가격의 폭등과 원유가격하락이 엇갈려 혼조를
나타낼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철강과 비철금속류는 런던금속거래소의 재고량 증가와 극동지역의 강한
매도세로 앞으로 하락세를 보일 전망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