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전국 대체로 흐리고 더위도 잠시 '주춤'

17일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더위도 잠시 주춤할 예정이다.

기상청은 16일 중부지방(강원 영동 제외)과 전라권은 대체로 맑고 강원 영동과 경상권, 제주도는 흐리겠다고 밝혔다.

17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릴 전망이다.

더위도 한풀 꺾여 낮 기온이 25도 내외에 머물 것으로 예상된다.

지역별 예상 아침 최저기온은 15∼20도, 낮 최고기온은 20∼26도다.

17일 아침까지 동풍이 계속되면서 강원 산지에는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강원 동해안과 경북 동해안에는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낄 수 있다.

특히 태백산맥을 통과하는 터널은 동해안 방향으로 차를 운전할 때 가시거리가 급격히 짧아지니 차간거리를 충분히 유지하고 감속해 추돌사고 등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조심해야 한다.

또 17일 오전까지 남해 먼바다와 제주도 해상(서부·남부 앞바다 제외)에는 바다 안개가 짙게 끼는 만큼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해달라고 기상청은 전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