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인의 사목 표어로 정해…삼나무관에 문장 새겨져
故 정진석 추기경 묘비명 '모든 이에게 모든 것'

고(故) 정진석 추기경의 묘비명이 그의 사목 표어였던 '모든 이에게 모든 것(Omnibus Omnia)'으로 결정됐다.

천주교 서울대교구 대변인 허영엽 신부는 30일 줌(Zoom)으로 진행한 온라인 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히고 "추기경님의 관은 삼나무관으로 일반 관보다 10㎝ 길며, 문장이 새겨지는 것이 특징"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오후 5시 명동성당에서 진행되는 입관예절은 모두 비공개로 진행된다.

조문은 오후 4시부터 입관예절이 끝날 때까지 일시 중단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