윷놀이를 하는 어린이들

윷놀이를 하는 어린이들

비교적 짧은 설 연휴. 시간 문제로 멀리 떠나기보다 가까운 근교에서 연휴를 보내는 이들이 많다. 민족 명절인 설을 맞아 잊고 지냈던 우리 고유의 전통문화에 빠져드는 것은 어떨까. 평소 들르기 어려웠던 미술관이나 박물관 등에서 문화의 향기에 젖거나, 민속놀이를 통해 가족과 신나는 시간을 보내는 것도 추천할 만하다.
경복궁을 찾은 관광객들

경복궁을 찾은 관광객들

설 연휴 기간인 24일부터 27일까지 4대 궁과 종묘 등은 무료로 개방된다. 경복궁은 25일 ‘2020 세화(歲畵) 나눔’ 행사를 연다. 불화장(국가무형문화재 제118호) 전수교육조교가 직접 그린 세화를 나눠주는 것으로 오후 2시 30분부터 광화문 안 수문장청에서 선착순 배포한다. 설 연휴 기간 중 덕수궁 덕홍전 행각 앞에서는 제기차기, 투호, 윷놀이 등 다양한 전통 민속놀이 행사가 열리며, 국립현대미술관 덕수궁관은 설 연휴 기간 내내 무료 개관한다. 평소에는 예약제로 운영되는 종묘도 연휴 기간에는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다.

전국의 국립박물관에서도 다양한 문화행사가 펼쳐진다.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는 한국의 전통장단과 외국 음악이 어우러지는 '설 놀이판 각자의 리듬: 유희스카'를 선보인다. 국립한글박물관에서는 음악공연 ‘음·소·음’(音·小·音, Sound little Sound)이 열린다. 국악기와 다양한 악기의 소리들을 활용한 창작음악을 공연하는 자리다.

국립전주박물관은 새해를 맞아 '제24회 설·대보름맞이 작은 문화축전'을 24일부터 2월 8일까지 연다. 설 연휴인 24~27일(설날 당일 휴관)에는 방문객 중 쥐띠 관람객과 한복을 입은 관람객 선착순 각 50명에게 선물을 준다. 기간 중 연하장 만들기, 놀이풍속 달력 만들기, 전통 미니스탠드 만들기 등의 다양한 만들기 체험도 진행한다.
투호놀이를 하는 어린이들

투호놀이를 하는 어린이들

수원문화재단은 26일 세시풍속-북새통 '설' 행사를 연다. 26일 낮 12시부터 오후 4시까지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세화 그리기, 복조리 만들기, 펭이·제기 만들기, 전통차 시음 등 다양한 체험행사를 선보인다. 설 연휴 기간인 1월 24일부터 27일까지 수원전통문화관 잔디마당에서는 대형 윷놀이, 연날리기 등 전통놀이가 열린다. 모든 체험은 당일 현장 접수할 수 있다.

대전 엑스포과학공원 한빛광장 일원에서는 ‘2020 엑스포과학공원 설날 큰잔치’ 행사가 25일부터 26일까지 이틀간 진행된다. 상설행사인 전통놀이 체험, 전통공예 체험을 비롯해 마술쇼, 버블쇼 등을 볼 수 있다. 전통놀이 체험으로 활쏘기, 투호, 대형 굴렁이, 굴렁쇠, 널뛰기 등 14가지 체험놀이 마당이 열리며, 유료로 활, 연, 전통 팽이, 장승, 탈 만들기 등을 체험할 수 있다. 또한 한복 착용 방문객은 한빛탑 무료입장(동반 1인 포함)이 가능하다.

충남 서산시는 25일 오후 1시부터 해미읍성에서 '설맞이 민속 한마당'을 운영한다. 전통문화 공연장에서는 뜬쇠예술단의 신명 나는 사물놀이 공연과 줄타기 공연 등을 볼 수 있다. 전통 복식과 사진을 찍을 수 있고 다듬이, 삼베 짜기, 장작패기 등 전통공예 시연도 펼쳐진다. 전통 먹거리 체험장에서는 떡메치기, 순두부 만들기, 가마솥 고구마 체험을 통해 직접 만든 음식을 시식하는 것도 가능하다.
떡메치기 체험

떡메치기 체험

한국민속촌은 24일부터 27일까지 세시풍속 행사를 선보인다. 집터에 머물러 있는 지신을 달래고 집으로 들어오는 액운과 잡귀를 물리치는 전통 의식인 지신밟기는 매일 오전 11시 40분에 시작된다. 또한 세화를 직접 만들어보는 ‘세화찍기’, 볏짚을 직접 꼬아 만든 복조리로 오복을 담아보는 ‘복담기’ 등을 체험할 수 있다. 재미로 한 해의 운세를 점쳐보는 ‘토정비결’, 윷을 던져 농사의 풍흉과 개인의 운수를 점쳐보던 ‘윷점보기’ 체험도 열린다. 연휴 기간 동안 한복을 입고 오는 고객을 대상으로 자유이용권을 최대 40% 할인해준다.

김해가야테마파크는 연휴기간 흰 쥐띠해 설맞이 특별 이벤트를 진행한다. 26~27일은 사물놀이, 사자탈춤, 버나놀음(막대기로 사발을 돌리는 묘기) 등을 볼 수 있다. 25~27일은 매직 벌룬쇼를 공연하며 투호, 제기차기, 딱지치기, 콩주머니 던지기 같은 민속놀이도 즐길 수 있다. 연휴 내내 방문객에게 복조리를 선물한다.

부산의 송도해상케이블카는 24~26일 3일간 ‘송카야, 설날도 부탁해’ 이벤트를 연다. 송도베이스테이션에서 케이블카를 타고 닿는 송도스카이파크에서는 ‘투호놀이’ 이벤트가 펼쳐진다. 통에 넣는 투호의 개수에 따라 선물을 받을 수 있다. 전통혼례복 착용을 체험하는 방문객 중 매일 선착순 100명에게는 폴라로이드 카메라 사진 촬영을 무료로 해준다. 민속놀이 한마당에서는 윷놀이와 링 던지기, 투호놀이, 제기차기 등을 즐길 수 있다.

김명상 기자 terr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