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대구에서 출발해 일본 삿포로로 가던 에어부산 여객기가 기체결함으로 도쿄에 비상착륙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15일 에어부산에 따르면 14일 오후 3시 10분께 승객 174명을 태우고 대구공항을 출발해 일본 삿포로로 가던 에어부산 BX184편이 항로를 급선회해 오후 5시 2분께 도쿄 나리타공항에 비상 착륙했다.

에어부산 측은 여객기가 엔진결함으로 비상착륙했다고 설명했다.

승객들은 항공사의 적절한 안내가 없었고 비상착륙 후에도 2시간 30분가량 기내에 머물렀다며 불편을 호소했다.

이 여객기는 삿포로에 도착했다가 대구로 돌아오는 항공편이라 삿포로에서 대기하던 승객 155명도 발이 묶였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엔진 계통에 결함이 생기자 기장이 안전을 위해 삿포로 공항으로 가는 것은 무리라고 판단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