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 최대규모의 '코리아마이스엑스포 2018' 14일 개최

대한민국 대표 마이스(MICE) 전문 전시박람회 ‘코리아마이스엑스포 2018(이하 KME 2018)’가 ‘MICE와 한류의 만남’이라는 주제로 오는 14~15일 이틀간 인천광역시 송도 컨벤시아에서 개최된다.

올해로 19회째를 맞이하는 이번 행사는 한국관광공사와 인천관광공사가 공동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와 인천광역시가 후원한다. 14일 한류스타 ‘샤이니’가 참석하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350여개의 MICE 관련 기관 및 업체와 32개국에서 255명의 국내외 바이어가 MICE 전시회 및 비즈니스 상담회에 참가할 예정이다.

KME 2018에서는 ‘한류와 MICE의 만남’이라는 주제로 SM엔터테인먼트 안수욱 상무이사의 기조강연 및 그룹 샤이니의 한국 MICE 명예홍보대사 위촉식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한류와 MICE의 접목은 한국 MICE 산업의 고부가가치화 및 질적 성장을 위한 전략적 시도다.

행사 중에는 국내외 바이어를 대상으로 한 국제회의 지원제도 설명회와 지역별 MICE 유치설명회, 다양한 MICE 시설 설명회 등 부대행사도 개최된다. 15일에는 “Knowledge Cafe’라는 코너를 통해 최재원 다음 소프트 이사와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 교수, 백천호 현대아산 본부장 등이 ‘빅데이터로 보는 MICE와 한류, MICE 한식 메시지, 남북교류협력시대와 MICE’ 등에 대한 강연 및 토론회를 개최한다.

행사에 초청된 31개국 175명의 해외 바이어들은 행사 전후로 진행되는 초청투어에도 참가해 국내 MICE 시설과 관광매력을 직접 체험하게 된다. 공사는 이들에게 우수 MICE 시설과 특색 있는 관광지를 소개하고 MICE 행사 개최지로서의 한국의 매력을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박철범 한국관광공사 미팅인센티브팀 팀장은 “역대 가장 많은 국가의 해외바이어가 참가하는 이번 행사를 통해 UIA 기준 국제회의 개최 순위 1위를 기록한 한국 MICE산업의 우수성을 전 세계에 알리는 홍보의 장으로 활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명상 한경텐아시아 기자 terry@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