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아니스트 김동규 씨, '너클리 2'서 연주

피아니스트 김동규(사진)가 오는 21일 롯데콘서트홀에서 열리는 ‘너클리(너에게 들려주고 싶은 클래식이야기) 2’에 협연자로 나선다.

이 공연은 2005년 창단된 민간 오케스트라 마제스틱필하모닉 주최로 열린다. 김동규는 라흐마니노프의 ‘피아노 협주곡 3번’을 함께 연주한다.

김동규는 한국예술종합학교를 졸업했으며 2010년 이탈리아 산 마리리노 피아노 콩쿠르에서 우승했다. 독일 하노버국립음대에 재학 중이며 베를린국립음대에서 피아노과 강사로 활동하고 있다. 지휘는 마제스틱필하모닉의 음악감독 한상욱이 맡는다. 이 밖에 드보르작의 ‘교향곡 9번 신세계로부터’도 감상할 수 있다. 일러스트레이터 송지혜가 참여해 클래식 연주에 맞는 그림을 그려 스크린에 실시간으로 띄운다. 1만~5만원.

김희경 기자 hkki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