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수빈

채수빈

최근 KBS 2TV 주말 드라마 '파랑새의 집'에서 사랑스러운 연기로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는 채수빈의 연기 비결이 공개됐다.

2일 채수빈의 소속사 토인엔터테인먼트에서 공개한 사진에서는 다양한 상황 속 대본과 늘 함께 하는 채수빈의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모은다.

현재 채수빈은 '파랑새의 집'에서 속 깊은 긍정의 아이콘 한은수 역을 맡아, 주위 사람들을 따뜻하게 보살피면서 항상 모든 일을 희망차고 긍정적으로 보는 캐릭터를 매력적으로 그려내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지난주에는 새롭게 시작된 직장에서 녹록치 않은 신입사원 적응기를 실감나게 그려내 큰 호응을 얻기도 했다.

이 날 공개된 사진에서 채수빈은 촬영이 있을 때나 없을 때나 항상 대본과 함께하는 열정적인 모습으로 보는 이들에게 그 매력을 더하고 있다. 자신의 대사를 프린트하여 대본과 함께 항상 필수품으로 갖고 다니는 채수빈은 자신의 대사에 직접 줄을 긋거나 촬영장 구석 계단에 앉아 주위를 아랑곳하지 않고 대본을 보고 있는 등 작품을 대하는 진지한 자세를 선보이고 있다.

또한 다른 사진에서는 대기 시간 동안 주위 스태프들과 잠시 쉬며 대화를 나누거나 장난스럽게 사진을 찍는 중에도 손에는 항상 대본과 함께 하고 있어 열정적인 대본 사랑을 인증하고 있다. 앉으나 서나 대본만은 놓지 않은 상황 속에서도 긴 생머리와 뽀얀 피부로 청순함과 사랑스러움을 과시하는 채수빈의 모습은 보는 이에게 봄날의 설렘으로 다가온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