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MBC 무한도전 캡쳐/ 유재석 커피콩시계

사진= MBC 무한도전 캡쳐/ 유재석 커피콩시계

유재석 커피콩시계 착용

방송인 유재석이 착용한 커피콩시계가 화제다.

지난 25일, MBC '무한도전'의 '400회 특집-비긴 어게인' 두 번째 이야기에서 유재석이 '커피콩 시계'를 착용해 눈길을 끌었다.

유재석이 착용한 시계는 '모먼트워치'라는 사이트에서 파는 시계로, 일명 '커피콩 시계'라고 불리며 구입시 총 금액의 30%를 몽골고아원과 인신매매착취학대, 필리핀 태풍 피해지역에 도움을 줄 수 있다.

또한 제품의 가격은 약 40달러(약 4만원)로 비교적 저렴하며, 유재석 외에도 레인보우 멤버 지숙, 박은영 KBS 아나운서, 배우 클라라 등이 착용했다.

한편, '커피콩 시계'를 판매하는 모먼트워치 홈페이지는 '무한도전' 방송 이후 접속 폭주로 인해 사이트가 마비된 상태다.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유재석 커피콩시계, 유느님이 착용하면 이슈네", "유재석 커피콩시계, 4만원이면 그리 안비싸네", "유재석 커피콩시계, 나도 하나 구입해야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