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 한국영화 흥행 1위에 오른 '명량'의 포스터.

역대 한국영화 흥행 1위에 오른 '명량'의 포스터.

1천330만 동원…17일 만에 달성

이순신의 명량해전을 바탕으로 한 영화 '명량'이 '괴물'이 보유한 한국영화 흥행기록을 8년 만에 경신했다.

16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명량'은 광복절인 전날 73만 6천402명의 관객을 보태 누적관객 1천330만 952명을 동원했다.

이로써 '명량'은 8년 만에 '괴물'이 보유한 한국영화 흥행 기록(1천301만 명)을 갈아치웠다.

현재의 기세라면 외화를 포함한 역대 흥행 순위 1위인 '아바타'(1천362만 명)의 기록도 이날 넘을 것으로 관측된다.

'명량'은 개봉 17일 만에 '괴물'의 흥행기록을 넘어서는 역대 가장 빠른 속도로 각종 흥행기록을 돌파했다.

'괴물'은 1천301만 명에 도달하는 데 105일이 걸렸다.

'명량'은 역대 최단 기간 200만 돌파(3일)를 비롯해 300만(4일), 400만(5일), 500만(6일), 600만(7일), 700만(8일), 800만(10일), 900만(11일), 1천만 돌파 기록(12일)을 다시 썼다.

또 개봉일 최다 관객 수(68만 명) 기록을 세웠고, 평일 최다 관객 수 기록은 세 차례나 경신했다.

(서울연합뉴스) 송광호 기자 buff27@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