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최승현, '시선 붙드는 강렬한 카리스마~'

[변성현 기자] 배우 최승현(빅뱅 탑)이 29일 오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타짜-신의 손'(감독 강형철, 제작 유한회사 타짜2문화산업전문회사)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최승현, 신세경, 곽도원, 이하늬, 유해진, 김윤석, 이경영, 김인권, 고수희, 오정세, 박효주 등이 출연하는 '타짜-신의 손'은 삼촌 '고니'를 닮아 어린 시절부터 남다른 손재주와 승부욕을 보이던 '대길'이 그 누구도 믿을 수 없는 타짜 세계에 겁 없이 뛰어들면서 목숨줄이 오가는 한 판 승부를 벌이는 이야기를 다룬 영화로 오는 9월 개봉 예정이다.

한경닷컴 변성현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