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겨운 결혼 / 사진=한경DB

정겨운 결혼 / 사진=한경DB

정겨운 결혼

드라마 '신의 선물-14일'에서 열연중인 배우 정겨운이 결혼한다.

정겨운의 결혼 소식이 전해졌다.

정겨운의 예비 신부는 1살 연상의 일반인이며 두 사람은 비공개로 결혼식을 올린다고 밝혔다. 결혼식은 오는 5일 오후 서울 강남구 역삼동 라움에서 진행된다.

결혼식 주례는 '샐러리맨 초한지'에 함께 출연한 배우 이덕화가 담당할 것으로 전해졌으며 사회는 배우 김성균이, 사회는 개그맨 조세호가 맡는다.

정겨운의 신혼여행에 대해 소속사 관계자는 "현재 출연중인 SBS '신의 선물 14일' 종영 후인 이달 말이나 5월 쯤 유럽으로 떠날 것으로 본다"고 밝혔다.

정겨운 결혼 소식에 누리꾼들은 "정겨운 결혼, 행복하게 잘 살길", "정겨운 결혼, 보기 좋다", "정겨운 결혼, 3년동안 연애했다니"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