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원

함소원

배우 함소원이 장웨이와 결별하며 받은 선물을 거절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달 28일 함소원은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장웨이와 서로 결별을 결정했다. 각자의 길을 가기로 했다. 영화와 드라마, 광고촬영 때문에 바쁘고 장웨이 역시 정치권 진출을 준비하는 상황이라 자연스럽게 멀어졌다"고 결별 소식을 전했다.

함소원의 연인이었던 장웨이는 중국 부동산계 재벌 2세이자 '람보르기니 왕자'로 유명하다. 두 사람은 2010년 사교계 파티에서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다. 잘 어울리는 두 사람에게 축하의 메시지가 많았던 만큼, 결별 소식이 알려지자 안타깝다는 반응이 주를 이뤘다.

함소원 결별 소식에서 또 화제가 된 것은 이별 선물.

중국 재벌 2세인 장웨이가 함소원에게 이별선물로 산시성(山西省) 토지와 베이징 최고급 아파트 인타이중신(銀泰中心)등을 함소원에게 줬다는 사실이 알려지며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함소원 결별 선물이 화제가 되었다.

중국에서는 많은 재벌이 여자친구에게 재산을 물려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함소원은 이를 거절했다고 알려져 눈길을 끌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