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그대' 전지현·김수현 종영소감 공개…'훈훈해'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이하 ‘별그대’)가 막을 내리며, 전지현의 종영 소감이 공개됐다.

전지현은 지난달 28일 ‘별그대’ 제작사 HB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드라마 촬영이 오랜만이라 기대와 우려가 컸지만 ‘별그대’가 상상 이상으로 시청자들의 가슴 벅찬 사랑을 받으면서 큰 성과를 거두게 되어 행복했다”고 종영소감을 전했다.

이어 전지현은 “천송이로 5개월을 살면서 시청자들과 기쁨과 슬픔을 함께 나누었다는 점이 배우로서 가장 큰 보람이고 기쁨이었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별그대'의 또 다른 주인공 김수현은 “외계인 도민준으로 살았던 지난 시간 동안 너무나 큰 사랑을 받았다”라며 “도민준이 지구에서 보낸 마지막 3개월, 그리고 앞으로의 시간들까지 모든 순간이 멋진 추억으로 남을 것 같다”고 종영소감을 밝혔다.

전지현 종영소감을 접한 네티즌들은 “전지현 종영소감, 저희도 행복했어요" "전지현 김수현 종영소감, 너무 아쉽네요" "전지현 김수현, 종영소감도 훈훈" "전지현 종영소감, 또 다른 작품에서 만나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