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혜교 13년 전 변함 없는 '방부제 외모' 화제

배우 송혜교의 13년 전 사진이 화제다.

최근 온라인 게시판에는 `나만 늙었다는 증거를 보여준 송혜교`라는 제목으로 사진이 게재됐다. 이는 지난 2000년 KBS2 드라마 `가을동화` 출연 당시 모습이다.

송혜교는 현재 방송중인 SBS 드라마 '그 겨울, 바람이 분다'를 통해 수수하면서도 매끈한 피부를 보여주고 있는데 13년 전과 지금의 모습이 별반 차이가 없어 더욱 화제가 되고 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송혜교 방부제 미모 이 정도면 레전드네" "송혜교 방부제 미모 어쩜 이렇게 예쁠까?" "송혜교 방부제 미모 부럽다 예뻐서 좋겠네" "송혜교 방부제 미모 칭찬을 해도 끝이 없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