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가 떴다' 최수종 출연에 김수로 '김꼬마' 되다

16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 - 패밀리가 떴다'에 최수종이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특히, 이날 그동안 윤종신과 함께 '장년층'으로 대우받던 김수로가 '김꼬마'가 되어 큰 웃음을 선사했다.



전라도 여수로 출동한 '패밀리가 떴다' 멤버들에게 최수종은 김수로에게 큰 관심을 보이며 '김꼬마'라는 별명을 만들어주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아침당번 선정에서 최수종은 '장년층'인 김수로와 윤종신을 지적해 최고 장년층의 아침준비를 선보였다.



최수종은 이날 방송에서 "수로야, 그렇게 하면 안되지", "뛰어", "이리와" 등 그동안 김수로만이 할 수 있었던 장년층의 위세를 고스란히 김수로에게 전했다. 이에 김수로는 예전 '천데렐라' 이천희 못지 않게 분주한 시간을 보내야 했다.



이날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늦은 시간까지 최수종을 비롯해 '패밀리가 떴다'에 큰 관심을 보였다.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