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민보라가 패션잡지 ‘더 패션(THE FASHION)'의 화보 촬영을 마쳤다.

‘더 패션’은 샵 인포(Shop inpo) 전문 잡지로 다양한 업계 소식과 패션관련 트랜드를 담고 있다.

이번 화보 촬영에서 민보라는 귀여움과 섹시함을 동시에 발산해 모델로서 높은 점수를 얻었다. 또한 도발적인 매력을 뽐내 ‘트로트계 마돈나’라 불리는 이유를 확인시켰다.

한편 민보라는 뛰어난 가창력과 화려한 퍼포먼스와 외모로 트로트계에서 인기몰이 중이다.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