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2TV 음악 프로그램 '뮤직뱅크'의 새로운 안방마님 박은영 아나운서가 성공적인 첫 방송을 마쳤다.

여자 MC를 맡았던 서인영의 하차로 박은영 KBS 아나운서가 새 안주인으로 발탁, 유세윤과 함께 입을 맞춘 박 아나운서는 16일 방송된 첫 무대에서 이효리의 '유고걸' 무대를 선보이며 팬들의 이목을 끌었다.

한편, 이날 '뮤직뱅크'에서는 '컴백 스테이지'로 '사랑 다 거짓말'로 돌아온 린의 무대가 펼쳐졌으며, 백지영의 '입술을 주고', 케이윌 feat.장근이의 'Love 119', 승리의 'Strong Baby'(스트롱베이비), SS501의 'U r MAN(Remix ver.)', 카라의 'Pretty Girl', 김경록 feat.강은혜의 '이젠 남이야', 가비앤제이의 '연애소설', 테이의 '새벽 3시', 제시카H.O의 '인생은 즐거워' 등이 출연해 열띤 무대를 선사했다.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