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주말드라마 '조강지처클럽'에서 '이기적'(오대규)의 후배 '조용희' 역으로 출연중인 고미영(34)이 선배 연기자 성창훈(29)과 오는 6월 웨딩마치를 올린다.

고미영은 6월 20일 서울 강남의 청담웨딩홀에서 5살 연하의 성창훈과 결혼식을 올릴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고미영과 성창훈은 각각 SBS 톱 탤런트 7기, 6기 출신으로, SBS 첫 커플이 탄생하게된 셈.

신혼여행지는 필리핀 세부로 알려졌으며 신혼 첫 살림은 일산에서 시작할 예정이다.

고미영은 현재 '조강지처클럽'에 출연하고 있으며, 성창훈은 '게임의 여왕'을 비롯해 '로비스트' '무적의 낙하산 요원' 등에 출연한 바 있다.

[사진제공=웨딩포아렌]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